은행에서 볼일볼때 번호표 지키시나요?

이십대 여자고요 문제가 있어서 은행가서 번호표 뽑고 기다렸습니다

제 번호는 139번. 처음에 가니 110번 대더라구요

조금만 기다리면 되겠거니 하고 15분정도 기다려서
139번 고객님 하고 부르길래 갔죠

근데 50대 아주머니가 절 밀치며 자기는

120번대니 자기가 먼저 해야 한답니다..

전 이미 앉아있는 상태고 이미 은행원한테 제 얘기를 하는 중간에 끼어들더라고요

은행원이 잠시 전화 받는 사이에 제 옆 의자에 앉더니

발로 저를 밀더라고요 ㅋ

그리고 은행원이 와서 “두분 같이 오신 일행분이신가요?”

묻자 “아뇨 얘 모르는 애고요 내가 번호가
더 빠르니 날 먼저 해야되는거맞죠? 아가씨 옆으로 가봐”

이러는겁니닼ㅋㅋㅋㅋㅋㅋㅋ제가 기가 막혀서 그냥 진상이구나

싶어 생글생글 웃으면서 계속 은행원 언니한테 제 얘기 했습니다

그러자 은행원도 제 말 들어주면서 옆 은행원에게

“여기 번호 지난 고객님 계시는데 좀 봐주세요”

하고는 저를 봐주시더라고요

이게 당연한거 아닌가요? 자기 번호가 빠른데 어쨌든 지났으면 새로 뽑아 기다리던지

아님 제가 이미 앉아있는데 저 끝나고 봐달라고 하던지 그러는게
맞지 않나요?

발로 제 의자 밀면서 커다란 덩치 밀고 들어오시는게

어이없기도 하고 참 왜이렇게 사실까 싶어서 웃음만 나오더라고요 ㅋㅋㅋ

은행업무 당연히 번호표 지켜서 받아야 하는거 아닌가요?

제가오기전에 미리 가서 “번호가 지났는데 지금이라도 봐줄래요?”
 하는것도 아니고 제 번호 불리고 제가 가서 앉아서 얘기하는와중에
끼어들어서 자기번호가 더 빠르니 당연히 자기 먼저 해줘야하는게
정석아니냐며 절 밀더군요 ㅋㅋㅋㅋ 날씨도 덥고 비도 와서 꿉꿉한데 후 ㅋㅋ
#이슈 #사건사고 #유머 #썰 #공감